2020.12. 01 – 국내 대표 성인 교육 스타트업 패스트캠퍼스(대표 이강민)가 외국어 학습지 브랜드 ‘가벼운 학습지’의 브랜드 캠페인 모델로 배우 정려원 씨를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 슬로건 ‘1주 1권 외국어 하기 쉽지, 가벼운 학습지’는 두꺼운 교재와 많은 양의 강의를 독학하며 외국어 공부에 실패하는 성인들이 쉽고 가볍게 외국어 공부 습관을 만들 수 있어야 한다는 브랜드 철학을 담았다.

모델로 선정된 배우 정려원씨는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뛰어난 패션 센스와 꾸밈없는 라이프 스타일을 공개하며 가벼운학습지 주요 타겟 층인 2030 여성들의 워너비 스타로 꼽히고 있다. 실제로 가벼운학습지를 구매해 학습하고 있는 사용자일 뿐 아니라 영어에 능통하고 다양한 외국어에 관심이 많아 더욱 진정성있게 브랜드 메시지를 전달할 것으로 패스트캠퍼스랭귀지 측은 기대하고 있다.

배우 정려원씨는 “가벼운학습지를 온라인으로 직접 주문해 공부하고 있었는데 모델 제의를 받아 특별한 인연이라고 생각했다” 라며 “바빠서 외국어 공부할 엄두를 못 냈는데 일주일에 한권으로 가볍게 프랑스어를 배울 수 있어 용기 내서 시작하게 됐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패스트캠퍼스 사내독립기업 패스트캠퍼스랭귀지 서유라 대표는 “가벼운학습지는 패스트캠퍼스랭귀지의 주요 가치인 실질적인 외국어 능력 향상을 위해 문법뿐 아니라 발음, 말하기와 쓰기까지 모든 영역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라며 “연내 추가 언어를 런칭해 가벼운학습지에 대한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가벼운학습지 시리즈는 영어, 일본어, 중국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이탈리아어, 독일어 총 7개의 언어가 제공되며 1주 1권의 학습지로 쉽고 꾸준히 공부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커리큘럼으로 구성되어 있다. 독학으로 하기 어려운 발음, 말하기, 쓰기는 원어민 선생님과 함께 인터넷 강의를 통해 보충할 수 있어 외국어 공부의 모든 영역을 정확하게 학습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