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로 설립 4주년을 맞은 프리미엄 성인 실무 교육 ​회사​ 패스트캠퍼스​ ​(공동대표 박지웅, 이강민, http://www.fastcampus.co.kr)가 연매출 100억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패스트캠퍼스는 프로그래밍/데이터사이언스/마케팅/비즈니스/파이낸스/크리에이티브/외국어 등 7개의 카테고리에서200여 개의 단기 교육 과정(CAMP, WORKSHOP, CLASS)과 3개월 전일제 과정(SCHOOL), 외국어 과정(FAST ONE)을 운영하는 교육 기관이다.

“인생을 바꾸는 교육”이라는 슬로건으로, 실무 교육을 제공하는 패스트캠퍼스는 3.6조 원 규모의 성인 교육 시장을 공략하며 2017년 9월 기준, 연간 매출 100억을 돌파하는 등 가파르게 성장 중이다. 패스트캠퍼스는 ​현​업의 변화 속도와 평생학습의 필요성이 증대되는 시대적 변화에 대비하기 위한 실무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트렌드에 맞는 교육 콘텐츠를 직접 기획,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차별화된 교육 콘텐츠로 새로운 교육 시장을 리드하고 있는 패스트캠퍼스는 4주년을 맞아, “콘텐츠 경쟁력을 극대화하고 B2B 비즈니스를 강화, 교육업 테두리에 갇히지 않은 유연한 비즈니스로 확장한다.”라는 Beyond Education 비전을 발표했다.

패스트캠퍼스는 새로운 미래 비전 달성을 위해 ▲콘텐츠 라이브러리 1,000여 개로 확대 ▲사내 교육 프로그램 체계화 ▲업종별 전문 인력 확보 ▲컨텐츠 ​포맷의 다양​화​ ▲B2B 비즈니스 강화 ​등의 전략을 제시했다. 또한 수강생들에게는 단순한 학원의 역할이 아닌 Career Accelerator 역할을, 기업들에게는 ​One-stop ​Solution Provider 역할을 하는 것을 장기적인 비전으로 내세웠다.

한편, 패스트캠퍼스는 설립 4년 만에 처음으로 대규모 행사 ‘2017 Future Conference’를 개최했다. 11월 3일 파티오나인에서 진행된 이번 컨퍼런스는 스타트업, 데이터 사이언스, 크리에이티브 등 각 분야에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연사들의 미래 전망에 대한 제시 및 실무 적용 방법, 경험의 노하우 등을 논하는 자리로 진행되었다. 각 분야의 전문가와 학생, 직장인 등 약 1,000여 명의 참여자들이 참석해 열기를 더했다.